<원문링크:http://www.ministrymatters.com/all/entry/5455/worship-elements-october-22-2017>

성령강림후 제 22주일 2017년 10월 22일 예배자료

강단색: 녹색

본문

 

주제: 우리는 하나님의 뜻이나 음성을  구체적이고 분명한 음성으로 듣기를 원하는 경향이 있습니다. 그러나, 하나님의 음성을 듣는데 익숙하지 못한 우리는 하나님의 뜻이 모든 상황 가운데 드러나는 것을 이해하지 못할때가 많습니다. 모세는 자신을 떠나지 않겠다는 하나님의 약소에 대한 신뢰가 부족하여, 하나님의 얼굴을 대면하기를 원했습니다. 시편기자는 하나님이 백성에게 이야기하는 방법으로 땅의 요동치는 가운데 들리는 음성, 구름기둥 가운데 들리는 음성,  또는 성산에서 말씀하시는 하나님을 소개합니다. 만물을 다스리는 하나님의 임재가 선하신 은혜로 정의를 이루어가시는 하나님의 사랑을 나타내고,  하나님의 백성인 우리는 그 사랑에 응답해야 함을 이야기 합니다. 데살로니가전서의 본문은 예수그리스도의 생애, 죽음, 그리고 부활에서 나타나는 하나님의 사랑을 이야기합니다. 성령의 능력으로 인하여 우리는 예수의 사랑에 응답하며, 불확실한 세상 가운데 희망을 붙잡고 나아가면서, 동시에 세상에 주님의 사랑을 증거하는 소명이 있음을 이야기합니다. 이 길은, 마태복음의 본문 처럼, 비록 영광스러운 길이 아닌 좁은 길이지만, 하나님의 사랑에 대한 응답이므로 우리가 마땅히 나아가야 할 길이라 이야기합니다.

예배의 부름 #1 

인도자: 거룩하신 하나님, 우리가 예배의 자리에 모였습니다.
회중: 주님의 임재를 보게하소서. 
인도자: 존귀하신 하나님, 우리가 주님의 발아래 엎드려 주님을 기다립니다.
회중: 주님의 뜻을 보게하소서. 
인도자: 정의로우신 하나님, 주님의 뜻을 따라 한목소리로 주의 사랑을 전할때,
회중: 주님의 영광을 보게하소서. 
인도자: 자비로우신 하나님, 어둔 세상가운데 주의 뜻을 기다리는 우리에게,
회중: 주님의 선하심을 보게하소서. 
인도자: 만물을 주관하시는 하나님, 주의 이름이 세상가운데 높여지기를 원합니다.
회중: 주님의 크고 영광스러운 이름을 찬양합니다. 영광 받아주소서. 아멘

 

예배의 부름 #2 

인도자: 형제 자매 여러분, 주님의 사랑이 여러분 삶속에 넘침을 기뻐합니다.
회중: 주님의 자비 앞에 우리의 영혼이 기뻐 찬양합니다. 
인도자: 우리는 주님의 사랑을 증거하는 부르심을 받았습니다.
회중: 자비와 선행으로 우리는 세상을 향한 주님의 사랑의 손길이 되도록 초청 받았습니다. 
인도자: 사랑이신 하사님을 예배합니다.
회중: 우리의 삶을 주님께 드리셔, 사랑에 응답하며 예배합니다. 
다같이: 아멘 

 

예배의 부름 #3

인도자: 우리는 주님께 속했습니다.
회중: 주님의 사랑의 우리의 삶의 표징이 되었습니다. 
인도자: 주님의 사랑과 자비가 우리의 안에 넘치고 있습니다.
회중: 우리의 삶속에 흘러넘치는 사랑을 나누기를 원합니다. 
인도자: 우리 가운데 행하시는 주님의 임재로 인해 기뻐합니다.
회중: 주님 앞에 기뻐하며 나아갑니다. 세상을 섬기도록 우리를 부르시는 주님께 감사하며 나아갑니다. 
다같이: 아멘

 

여는 기도 

살아계신 하나님, 우리 가운데 좌정하시고, 우리를 주의 사랑으로 일깨워 주시옵소서.
우리가 방황할때 주님의 지혜로 우리가 주님의 백성임을 일꺠워 주셔서, 주님의 백성의 자리에 담대하게 나아가게 하소서.
주의 자비로 인해 새로운 피조물로 인치심을 받은 정체성을 기억하게 하소서.
주님과 동행하며, 주의 길을 신실함으로 따라가게 하시며, 우리의 삶속에서 부어주시는 선하심과 정의를 보게하소서.
세상을 살아가는 날동안, 주님이 주시는 기쁨과 희방을 붙잡게 하시며, 그 사랑을 세상가운데 나누며, 복음의 소식을 증거하는 우리가 되게 하소서.
이 모든 것을 가능케 하시는 성령님이여, 우리의 예배 가운데 오셔서, 우리가 주의 뜻대로 살게 하소서.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기도합니다. 아멘.

공동기도문 (회개의 기도)

자비로운 하나님,
세상의 것, 보고 만질수 있는 것에 집중하여, 주님의 것을 보지 못하는 우리를 헤아려 주시옵소서. 언제나 우리 곁에 계시며, 우리와 동행하시는 주님을 보지 못하는 우리를 용서하여 주시옵소서. 그리하여 우리가 오래 기다리시며, 자비의 손길로 우리를 끊임없이 부르시는 주의 사랑을 보게 하소서.
광야에서 방황하는 우리를 기억하시고, 우리가 주의 백성임을 다시 한번 기억하게 하소서.
우리의 눈을 열어 주님을 보게하시고, 우리의 귀를 열어 주의 뜻을 듣게 하시고, 우리의 마음을 열어 주의 사랑에 취하게 하시고, 우리의 손을 열어 주님만을 섬기게 하소서.
예수님의 이름으로 기도합니다. 아멘!

파송의 기도 

인도자: 주님의 부름심으로 따라 주의 백성이 된 여러분, 담대함으로 세상속에 나아가십시오.
회중: 만나는 이들을 사랑하기를 결단하며 나아갑니다. 
인도자: 주님이 주시는 희망과 신뢰의 기쁨으로 세상속으로 나아가십시오.
회중: 우리의 삶에 앞서 행하시는 주님의 신실함을 의지하며 나아갑니다. 
인도자: 주님의 사랑과 성령님의 능력과 예수 그리스도의 평화를 힘입고 세상속으로 나아가십시오.

번역 : 김지숙

김지숙 목사님은 스토리라인 철학 강사로 활동하고 있습니다.
번역 : 이삼열

이삼열 목사는 현재 Asbury Theological Seminary Ph.D. in Intercultural Studies에 재학중이며, 기독교 대한 성결교회 목사입니다.미국에서 발행되는 목회자료들을 번역하고, 특별히 비지니스와 선교, 교회 개척, 발전학에 관련된 내용들을 학회에 기고하고 번역하고 있습니다. 현재 Faith in the Marketplace: Measuring the Impact of the Church in the Marketplace Through Entrepreneurial Church Planting으로 박사 논문를 쓰고 있습니다.

번역 : 권흥식

권흥식 장로는 스데반정보 (주) 디모데 교회관리 및 종교인과세 컨설턴트입니다. 20년간 기독교감리회 본부 회계 부장으로 근무한 경험을 토대로 2017년 부터 종교인과세에 대한 연구를 통하여 교재를 만들뿐 아니라 각 연회, 지방회에 세미나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다리 Builders를 통하여 종교인 과세에 대한 칼럼을 집필할 예정입니다.
번역 : 주상락

주상락 목사는 현재 알라바마 헌츠빌의 기쁨의교회 (J.O.Y. United Methodist Church) 담임목사이며 연합감리교회 북알라바마연회 교회개척 위원, 교회의 새로운 표현 (Fresh Expresions of Church) 지도위원입니다. 캔터키 애즈베리신학대학원 (Asbury Theological Seminary)에서 교회의 새로운 표현들 운동(The Fresh Expressions Movement)에 대한 논문을 쓰고 박사학위 (Ph.D: 전도와 교회개척전공)를 받았습니다
번역 : 전승수

전승수 목사는 현재 Asbury Theological Seminary Th.M in Intercultural Studies 에 재학중이며, 미연합감리교회 정회원 목사입니다. 2015년 부터 Raleigh Court Untied Methodist Church 의 담임목회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미국에서 발행되는 목회자료들을 번역하기 위해 다리Builders를 시작하였습니다. 'Bridge Builders' 의 사명을 감당하기를 소망하며 하나님의 나라의 꿈을 키워갑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